소중한 생명, 처음 5분이 좌우!
소중한 생명, 처음 5분이 좌우!
  • 이명수 기자
  • 승인 2011.02.28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완 주
5분!! 우리는 일상생활에서 5분이라는 시간을 대수롭지 않게 생각을 하면서 넘기기가 일쑤다. 아마도 하루 24시간 중 5분이 차지하는 시간이 미미하게 느껴지기 때문일 것이다. 그러나 화재나 구조, 응급환자의 경우라면 문제는 달라진다. 5분이라는 시간은 한 사람의 인생을 가르는 중요한 시간이기 때문이다.

화재가 발생하여 소방차가 5분 이내에 현장에 도착하지 못하면 초기진화 실패로 불이 건물 전체로 걷잡을 수 없이 확대되어 건물 전소는 물론 인명피해가 발생하는 등 막대한 피해를 입게 되고, 심정지 또는 호흡곤란 응급환자의 경우에도 5분 이내에 응급처치를 못하게 되면 뇌손상이 시작되어 소생률이 크게 떨어지게 된다.

요즘 차량의 증가로 아파트 입구는 물론 단지 내에 주차구역선이 아닌 곳에 주차를 하여 승용차 한 대 드나들기 힘들고, 협소한 골목길에는 차량을 불법으로 주차를 해놓아 소방차가 진입하는데 애를 먹는 경우가 자주 있다. 특히, 아파트 내 이중 주차나 이면도로 양면 주차로 인하여 진입 자체가 불가능한 곳이 많아 화재진압에 어려움이 많다.

아무리 성능이 좋은 소방장비가 있다고 할지라도 위급한 현장까지 제 시간에 소방차가 도착할 수 없다면 그 영향은 당사자는 물론 우리 이웃에까지 발생하여 막대한 피해가 초래하게 된다.

우리가 막을 수 있는 인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우리 스스로 ‘소방차로’는 ‘생명로’라는 의식을 가지고 ‘소방차 길 터주기’에 모두 합심하여야 할 것이다. 어쩌면 지금 이 순간에도 어디선가는 소방차가 진입할 수 없어 한 생명이 꺼져가고 있는지도 모를 일이다. 하지만 이러한 예상이 빗나가길 바랄뿐이다.

[전남보성소방서 방호구조과 김완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