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 와우지구 개발...지역간 균형발전 기대
광양 와우지구 개발...지역간 균형발전 기대
  • 사회부/박지훈 기자
  • 승인 2012.01.02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양/남도방송] 광양 와우지구와 광영․의암지구 도시개발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안)이 지난해 12월 23일 제11회 전남도 도시계획위원회의 심의를 통과함에 따라 2012년 1월 도시개발구역 지정 고시 및 개발계획 승인이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중마동 와우마을 일원 697,357㎡와 광영동 및 옥곡면 의암마을 일원 517,360㎡을 각각 환지방식 도시개발사업으로 시행하기 위하여 광양시는 지난 2009년부터 조사설계 및 영향평가 용역을 추진해 왔다.

지난해 제11회 전남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에서 와우지구는 “국도2호선 북측 녹지자연도 7등급지역 구역계 제척과 준주거용지의 위치 조정 및 면적을 축소”하고, 광영․의암지구는 “제2종일반주거지역과 준주거용지의 위치 조정 및 면적 축소, 준공업지역 경계부 완충녹지 재검토” 등을 조건부로 의결했다.

시는 지난해 12월 29일 전라남도로부터 제11회 전라남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의결서가 통보됨에 따라 세부 조치계획을 작성한 후 전라남도 관계부서에 협의하여 2012년 1월 하순경 도시개발구역 지정 고시 및 개발계획이 승인될 수 있도록 행정처리 할 계획이다.

앞서 광양 와우지구 및 광영․의암지구 도시개발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안)은 그동안 주민의견 청취, 광양시 도시계획위원회 자문 등 법적절차를 이행하고 2011년 7월 28일과 10월 27일 각각 전라남도에 고시․승인 신청서를 제출한 바 있다.

또한, 2012년 상반기 중으로 도시개발구역내 건축물, 수목 등 지장물에 대한 손실보상에 착수하는 한편 환경․교통․재해영향평가, 에너지사용계획평가, 학교교육환경평가, 실시계획인가 등 나머지 행정절차를 2012년 9월경까지 이행하고 2012년 12월경에 공사발주 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광양 와우지구 및 광영․의암지구 도시개발사업이 준공되면 도시미관 개선 및 약 7,130세대 19,253명을 수용할 수 있는 정주기반이 구축되어 지역간 균형발전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 광양제철소 설비 확장 및 국가․신금산단조성 등에 따른 유발인구 수용 및 시세 확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