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체기사 경제
순천 명품 낙안배, 동남아 첫 수출 선적2018년도 대만ㆍ베트남 32톤 첫 수출 개시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8.01.11 13:17
  • 호수 0
  • 0면
  • 댓글 0

순천의 수출 주력 과수인 순천 명품 낙안배(품종 : 신고)가 2018년 처음으로 해외 수출길에 오르게 된다.

순천시는 1월 11일(목), 순천낙안배영농조합법인(회장 안정호) 공동선별장에서 배 수출농가, 순천농협, 수출업체, 시 관계자와 함께 명품 낙안배의 첫 수출(대만ㆍ베트남, 32톤) 기념식을 가졌다.

이번 행사는 주요 수출과수인 배 품종 전시 및 시식행사, 선적 테이프 컷팅식, 기념촬영, 공동선별장 시설 둘러보기 순으로 진행되었다.

영농조합법인에서는 동남아에서 한국 신선농산물 인기에 힘입어 자체적으로 수출길을 열고 이번 대만과 베트남으로 총 32톤을 수출하게 되었다

순천낙안배영농조합법인은 2016년 국비사업 공모로 공동선별장을 건립하고, 2017년에는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우수농산물 관리 인증인 GAP 시설인증을 획득하는 동시에 대만 선과장 수출인증을 획득하는 등 낙안배 수출시장을 열기위해 꾸준히 준비하였다.

시관계자는 “어려운 국제무역 환경에서도 이번 성과를 시작으로 2018년 농산물수출목표100억원 달성을 위해 농가와 함께 총력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승화 기자  frinell@hanmail.net

<저작권자 © 남도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승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