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매화축제, 올해로 20주년...전남대표 축제로 발돋움
광양매화축제, 올해로 20주년...전남대표 축제로 발돋움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8.02.23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7일부터 25일까지 다압면 매화마을 일원서

올해로 20년째를 맞는 광양매화축제가 내달 17일부터 25일까지 다압면 매화마을 일원에서 열린다.

광양매화축제는 아름다운 풍광을 자랑하는 섬진강변 백운산 자락의 매화 군락지가 섬진강 물길을 따라 펼쳐지는 장관을 연출한다.

매년 100만 명 이상의 관광객이 찾아오는 남도의 대표 축제로 꼽히고 있다.

축제에서는 매화가 수놓아진 한복을 입고 펼치는 패션쇼 개막행사를 시작으로, 셰프와 함께하는 매실 쿠킹쇼를 비롯해 매화를 체험하는 다채로운 볼거리가 거리 퍼포먼스와 함께 펼쳐진다.

또 시립예술단의 축하공연과 지역예술인들의 버스킹 공연도 볼거리.

특히, 올해는 20주년을 맞아 스무 살이 된 청춘들을 위한 ‘청춘도 봄도 활짝 피는 청춘&희망 콘서트’와 ‘매실명인 홍쌍리의 건강밥상 토크콘서트’가 열려 볼거리를 더할 전망이다.

아울러 둔치주차장 일부를 대형버스 전용 주차구역으로 지정하고, 둔치주차장~매화마을 삼거리 구간을 순환버스 전용구간으로 지정해 운영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