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체기사 교육
전남도교육청, ‘들꽃처럼 별들처럼’- 5대륙 10개국 장애아동작가 초청 그림 전시회 개최
- 평창 패럴림픽 초대전
  • 임종욱 기자
  • 승인 2018.03.12 10:23
  • 호수 0
  • 0면
  • 댓글 0

전남도교육청(교육감 장만채)이 평창 동계패럴림픽 기간인 9일부터 18일까지 10일 간 강릉올림픽파크에서 5대륙 10개국 장애아동작가 그림 전시회를 하기로 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지적 장애인을 그리는 세계 유일의 화가인 전남 출신 김근태 작가의 평창 패럴림픽 초대전으로, 김 작가의 작품 50점과 5대륙 10개국 장애아동 그림 70점이 전시되는 매우 뜻깊은 행사이다.

또 분단의 아픔을 딛고 통일을 이룬 독일 작가 3명과 국내 교수들도 장애아동 그림 전시회에 함께 참여한다. 이 전시회를 통해 장애아동작가의 그림을 바라보는 모든 이의 마음이 깊은 감동으로 이어져 장애아동들에게는 ‘희망과 위로’를, 비장애인들에게는 ‘공감과 치유’를 줄 수 있기를 희망하고 있다.

10일 오후 2시에 열린 개막식 핵심 이벤트는 통일엽서를 활용한 ‘통일의 벽’ 퍼포먼스였다. 전남 특수학교 학생, 교사 등 200여 명 참가자 모두는 이 퍼포먼스를 통해 평화통일에 대한 간절한 마음을 표현했다.

전남도교육청 장만채 교육감은 개회사에서 “이 행사가 앞으로 통일을 이루는 디딤돌이 되고 남북 장애학생들의 소통의 장으로 이어져 4월과 6월 남과 북 ‘장애인의 날’ 교류로 발전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장 교육감은 특히 “더 나아가 전남의 독서토론열차가 북한을 경유하여 시베리아로 가는 첫걸음이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전남도교육청은 정부의 교육국정기조인 「모든 아이는, 우리 모두의 아이」실현을 위해 장애학생에 대한 인권보호 및 생애단계별 맞춤형 교육으로 특수교육대상자의 성공적 사회통합 실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 장애학생의 소질과 재능을 살리고 문화․예술활동 체험 기회를 적극 확대해 나가고 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