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체기사 지자체소식
광양 백계산 옥룡사지 동백 숲에 국내 최대 동백 군락지 조성3월 16일 첫 나무심기 행사 개최, 2020년까지 30억 투자 150ha 조성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8.03.13 11:39
  • 호수 0
  • 0면
  • 댓글 0
옥룡면 백계산 전경

광양시는 오는 16일 오후 2시 옥룡면 추산리 백계산 동백 숲 일원에서 백계산 동백 특화림 조성을 위한 올해 첫 나무심기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백계산 동백 특화림 조성’의 첫걸음으로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고자 마련된 이번 행사에는 산림관련 유관기관과 단체, 학생, 지역주민 등 200여 명이 참여한다.

이날 참석자들은 1ha 면적에 동백나무 400본을 식재하고, 옥룡사지 동백 숲 투어와 함께 현장에서 대화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천년의 숨결이 느껴지는 ‘옥룡사지 동백나무 숲’은 선각국사 도선이 35년간 머물면서 절터의 기운을 보완하기 위해 식재된 동백나무 7천여 본 그루가 숲을 이루고 있다. 이러한 보존가치를 인정받아 2007년에 천연기념물 제489호로 지정됐다.

시는 이번 나무심기 행사를 시작으로 옥룡사지 동백 숲을 중심으로 백계산 일원에 2020년까지 30억 원을 투자해 매년 50ha씩 3개년에 걸쳐 150ha의 국내 최대 동백 군락지를 단계적으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우량하고 건전한 묘목의 안정적인 수급을 위한 동백나무 묘목생산 대행자를 지정‧운영하고, 동백 숲의 전통성과 고유성을 유지하는 데에도 행정력을 집중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서희원 산림소득과장은 “백계산 동백 숲을 국내 최대 규모의 동백 군락지로 확대 조성해 지역 브랜드화를 도모하는 한편, 장기적으로 잎과, 꽃, 종자를 활용한 동백 자원화로 6차 산업을 통해 지역 생태관광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사업을 주민 소득과도 연계하는 방안도 강구해 나갈 계획이다”며, “지역주민들의 각별한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광양시 산림소득과 산림조성팀(☎797-3422)으로 문의하면 된다.

조승화 기자  frinell@hanmail.net

<저작권자 © 남도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