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체기사 사회
목포시, 즐거운 봄나들이 진드기 주의하세요야외 활동시 피부노출 최소화 등 예방수칙 준수 당부
  • 안병호 기자
  • 승인 2018.04.16 10:57
  • 호수 0
  • 0면
  • 댓글 0

목포시는 진드기 감염병인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전국적으로 분포하는 야생진드기에 물려 SFTS에 감염되는 국내사례는 2014년 55건(16명 사망), 2015년 79건(21명 사망), 2016년 169건(19명 사망)으로 나타났다.

SFTS는 수풀에 서식하고 3mm크기로 겨우 눈에 보이는 작은소피참진드기가 주원인이며 주로 4~11월 발생한다.

작은소피참진드기에 물리면 6~14일의 잠복기 이내에 발열과 식욕저하, 구토, 설사, 복통 등 소화기 증상이 나타나며 두통, 근육통, 신경증상, 출혈 등을 동반하기도 한다. 중증으로 진행되면 사망에 이를 수도 있다.

진드기 감염 예방법으로는 ▲풀밭 위에 옷 벗어두지 않기 ▲돗자리 펴고 앉기 ▲등산로를 벗어난 산길 다니지 않기 ▲야외 활동 후에는 옷을 털고 반드시 세탁하기 ▲머리카락, 귀 주변, 팔 아래, 무릎 뒤, 다리 사이 등 진드기가 붙어있는지 꼼꼼히 확인하기 등이다.

시 관계자는 “외출 후 발열, 설사, 구토 등 소화기 증상과 전신근육통이 나타나는 경우 반드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를 받고, 야외 활동 시에는 피부노출을 최소화하는 등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킬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