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체기사 경제
완도군 소재 아들래 농업법인, 중국 수출 MOU 체결중국 상해한진무역유한공사와 MOU체결하고 모링가 수출
  • 안병호 기자
  • 승인 2018.05.09 11:28
  • 호수 0
  • 0면
  • 댓글 0

완도군 소재 농업회사법인 아들래 농업법인(대표 김남희)과 중국 상해한진무역유한공사는 지난달 26일 MOU를 체결하고 2년간 50만불 상당의 모링가 가공품을 수출하기로 업무협약을 맺었다.

모링가 가공품으로는 티백차, 선식 등이 이번에 중국으로 수출하게 된다.

아들래(주)는 전남 완도에 기반을 둔 6차 산업을 추구하는 농업회사법인으로 친환경으로 모링가를 생산하고, 농가 계약재배를 통해 안정적으로 원물을 확보하여 양질의 환경과 제품생산에 힘을 기울여 품질과효능을 인정 받았다.

매년 2~3개씩 신제품을 생산하고 있으며, 체험농장을 운영하여 모링가를 알리는데 노력하고 있다.

아들래(주)에서 생산하고 있는 주력 품목인 모링가(Moringa, 드럼스틱)는 아열대성 기후 식물로서 아직 대중에게는 생소한 감이 있지만, 완도에서는 7년 전부터 재배되기 시작하였다.

김남희 대표는 “좋은 환경과 양질의 제품을 생산하고자 하는 7년의 노력으로 질 좋은 제품을 만들어 중국에 수출하게 되어 그동안의 노력을 인정을 받는 것 같다”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안병호 기자  angum44@naver.com

<저작권자 © 남도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병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