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체기사 사건/사고
여수 연안서 600t 부선 폭발·화재…인명 피해 없어좌현 5번 탱크 환기중 잔류 벤젠에 불 붙어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8.05.12 14:08
  • 호수 0
  • 0면
  • 댓글 0

여수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5분께 여수시 송도 남쪽 300m 해상에서 여수선적 부선 H 호(676t) 선 내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부선 안전 관리 책임자 강 모(54) 씨는 불이 나자 여수항만 VTS를 거쳐 여수해경 상황실로 신고했다.

해경은 경비함정 5척과 해경구조대 등을 사고현장으로 보냈다.

해경이 10분만에 현장에 도착했을 때 H 호 선원들에 의해 이미 화재는 진화됐고 해경은 해양오염 및 추가 화재 발생 여부 등을 점검했다.

해경 조사결과 H 호는 벤젠 하역 후 남은 잔량 청소작업을 위해 좌현 5번 탱크에 이동식 펜을 설치해 잔류 가스를 배출하던 중 탱크 안으로 떨어진 팬으로 인해 발생한 불꽃이 폭발과 화재로 이어졌다.

여수해경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한편 H 호는 11일 오후 8시 30분께 여수화학제품부두에서 벤젠 1600t을 하역하고 12일 오전 89시 55분께 광양항 인근 묘박지로 이동 중이었다.

조승화 기자  frinell@hanmail.net

<저작권자 © 남도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승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