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체기사 지자체소식
목포시, 장애인과 즐거운 영화관 나들이희망나눔 자조모임 대상자와 ‘레슬러’관람
  • 안병호 기자
  • 승인 2018.05.16 11:40
  • 호수 0
  • 0면
  • 댓글 0

목포시가 장애인과 영화관으로 나들이갔다.

시는 희망나눔 자조모임 대상자들과 지난 15일 메가박스 목포하당점을 찾아 영화 ‘레슬러’를 관람했다.

장애인 사회참여사업의 하나인 이번 관람은 지체 및 뇌병변 장애인 간의 건강정보를 공유하고, 스스로 건강을 관리하는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장애인이 타인의 감정을 이해하고, 이를 통해 사회 적응력과 자존감을 높여가는 계기를 마련하는데 주안점을 뒀다.

뇌병변을 앓고 있는 박모씨(80)은 “몸이 불편해 영화관 가는 것은 생각지도 못한 일인데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의미있는 영화를 관람했다”고 말했다.

시는 희망더하기 장애인 재활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며 현재 등록 장애인 673명을 대상으로 요가·원예·공예·재활지압테라피·아로마테라피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장애인 6,925명이 참여해 신체 기능을 향상히고, 재활의지를 높였다.

안병호 기자  angum44@naver.com

<저작권자 © 남도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병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