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체기사 지자체소식
광양 새 명물 마동유원지 '음악분수대' 이달 말 가동최고 높이 70m 이상 화려한 분수 퍼포먼스 연출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8.06.11 11:47
  • 호수 0
  • 0면
  • 댓글 0

광양 지역의 새로운 명물로 떠오른 마동유원지 음악분수가 이달 말께 본격적으로 가동될 전망이다.

시는 오는 이달 말 본격 가동을 목표로 마동유원지 내 예술을 접목한 명품 음악분수대 설치사업을 마무리하고 있다.

30억원의 예산을 투입된 이번 사업은 최근 생태공원 조성사업과 예술고등학교 유치 등으로 유원지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증가함에 따라 차별화된 여가공간과 볼거리 제공을 통한 시민휴식 공간 조성을 위해 추진되고 있다.

시는 분수 가동을 위해 분수대를 물속으로 침강(沈江)시키고 분수연출과 음악 프로그램 입력, 시운전 등 마무리 작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관람석과 무대설치공사를 진행한다.

이번에 설치된 마동유원지 음악분수대는 평상시에는 물속에 잠겨 분수연출을 하며, 유지관리와 보수가 필요할 경우에는 물위로 띄어지게 된다.

광양시 관계자는 “마동유원지 음악 분수대는 최고 분수 높이가 70m이상으로 다양하고 화려한 분수연출을 할 수 있어 중마권역의 새로운 명물 볼거리를 제공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예술을 접목한 문화공간 조성으로 시민들에게 정서적 힐링을 제공하도록 공사 마무리에 최선을 다하겠다”이라고 말했다.

조승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