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하천 퇴적토 준설 완료
곡성군, 하천 퇴적토 준설 완료
  • 임종욱 기자
  • 승인 2018.07.11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9개소 하천, 가뭄․침수 대비 및 하천 환경정비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가뭄과 침수 대비는 물론 하천 환경 정비를 위한 ‘2018년 하천 퇴적토 준설사업’을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하천 퇴적토 준설은 여름철 침수피해의 원인이 되는 하천 내 퇴적토사와 잡목을 제거하여 하천 홍수단면적을 확장함으로써 영농기 농업용수의 원활한 공급과 가옥과 농경지 침수 피해를 사전에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군은 11개 읍․면에 사업비 5억 원을 투입해 총 39개소, 173km의 하천 퇴적토를 준설했으며, 가뭄은 물론 우기철 침수피해를 예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하천 퇴적토 준설은 사업효과가 크고 주민들 호응이 좋아 2019년에도 사업비를 더 확보하여 연중 지속적인 준설작업 실시로 가뭄 및 침수 피해는 물론 깨끗하고 아름다운 하천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