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체기사 관광/레저/스포츠
목포시청 축구단, 2018 FA컵 8강 진출 '돌풍'1부리그 인천유나이티드 상대로 역전승 거둬
  • 임예지 기자
  • 승인 2018.08.10 16:50
  • 호수 0
  • 0면
  • 댓글 0

프로와 아마추어를 통틀어 한국 축구 최고의 클럽을 가리는 2018 KEB 하나은행 FA컵에서 목포시청축구단의 돌풍이 계속되고 있다.

김상훈 감독이 이끄는 목포시청 축구팀은 8일 인천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인천유나이티드와 16강전에서 2:1 역전승을 거두고 8강에 올랐다.

지난해 창단 처음 FA컵 4강에 오르며 돌풍을 일으켰던 목포시청은 올해도 인천유나이티드를 잡는 이변을 연출, 2년 연속 이 대회 8강에 진출했다.

목포시청은 전반 인천에게 선제골을 허용하며 끌려가며, 전반을 0 : 1로 뒤진 채 마쳤으나 후반 21분 김상욱 선수의 헤딩골과 후반 추가시간에 터진 그림같은 프리킥골로 8강행 티켓을 획득했다.

김상욱 선수는 2골로 이 경기 최고의 수훈선수가 됐다.

1부 리그팀에 맞서 도전자 정신으로 임한 시청축구팀은 3부리그 선수들도 할 수 있다는 걸 보여주기 위해 모든 투지를 불태웠다.

8강에 진출한 팀은 1부 리그 5개팀, 2부리그 1개팀, 3부리그 2개팀이다. 향후 조추첨을 거쳐 대진 및 대회 일정이 확정될 예정이다.
 

 

임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