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체기사 사회
‘산불 비상’ 영암 산림진화 헬기 총 동원3대 가동..산불비상근무체제 돌입
  • 임예지 기자
  • 승인 2019.01.08 15:27
  • 호수 0
  • 0면
  • 댓글 0
산불을 진화하기 위해 이륙하는 대형헬기.

[영암/남도방송] 산림청 영암산림항공관리소는 지난 9일부터 산불방지종합상황실을 운영하고 본격적인 산불비상근무체제에 들어간다.

전국에 건조특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산불발생이 급증하고 있고, 앞으로도 건조한 날씨가 지속될 전망이어서 산불발생 여건이 예년보다 높다.

영암관리소는 보유헬기 KA-32T(카무프) 2대와 KUH-1FS 1대(수리온)의 정비점검을 마치고, 헬기가동률 100%를 확보한 상태다.

또한, 헬기산불진화 중 안전사고에 노출될 수 있어 특별안전관리대책을 마련하고 점검을 강화하고 있다.

영암산림항공관리소 민병준 소장은 “최근 2∼3년간 겨울철에도 산불이 자주 발생하고 있다” 며 “작은 불씨도 대형산불로 확산될 수 있는 만큼 산림주변에서 화기 사용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임예지 기자  yaibabo@naver.com

<저작권자 © 남도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