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량 임산물 가공․유통 지원으로 산림 6차산업화
소량 임산물 가공․유통 지원으로 산림 6차산업화
  • 임종욱 기자
  • 승인 2019.02.06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자본 맞춤형 임가 수익모델 전파로 산지 직거래 활성화 기대

[전남/남도방송] 전라남도는 전문 임업인과 생산자단체를 대상으로 특화 소량 생산한 임산물을 쉽게 가공‧유통하는 예산을 확보해 지원, 산지 직거래를 활성화함으로써 산림 6차산업화를 적극 육성할 계획이라고 5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공모를 통해 대상자를 선발할 계획이다. 지원 희망자는 오는 2월 15일까지 시군 산림부서에 공모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지원사업에 선정되면 소규모 임산물 생산자들이 보다 쉽게 가공·유통할 수 있도록 5천만 원에서 1억 원 이내로 맞춤형 시설을 지원한다. 건축(리모델링 포함), 가공장비, 선별․포장설비, 유통장비, 위생․판매시설 장비 등의 약 70%를 보조받게 된다.

공모에 참여하려면 임업인은 1년 이상의 임업경영 실적이 필요하다. 생산자단체인 경우 1년 이상의 법인 운영 실적과 총 출자금 1억 원 이상의 조합(5인 이상 농업인 지분 1/10이상)인 단체여야 한다.

전라남도는 대규모 산지유통센터시설은 중앙단위 공모사업으로 2억 원에서 20억 원까지 지원하고 있으나, 소규모로 생산되는 임산물이 필요한 임업인의 경우 지원이 어려워 이번 지원책을 마련했다.

이에 따라 임업인에게 다양한 품목의 임산물의 가공 유통 시설지원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또한 대단위 유통센터 조성에 따른 투자 위험성을 줄이고 소자본 맞춤형의 새로운 임가 수익모델 전파로 산지직거래 활성화를 통한 임업의 6차산업화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