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출산국립공원 '세계 물의 날' 맞아 정화활동
월출산국립공원 '세계 물의 날' 맞아 정화활동
  • 문정훈 기자
  • 승인 2019.03.12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암천 일대서 묵은 쓰레기 청소 및 계곡 주변 폐기물 정리

[영암/남도방송] 국립공원공단 월출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김병채)가 '세계 물의 날'을 앞두고 수자원 보존과 먹는 물 공급의 중요성을 기리기 위해 11일 하천 정화활동을 실시했다.

월출산국립공원 직원들과 자원봉사자, 인근 지역주민 등 총 30명은 이날 월출산 영암천 일대에서 겨우내 묵은 쓰레기를 청소하고 계곡 주변 방치된 각종 폐기물을 정리했다.

월출산국립공원사무소 손재원 자원보전과장은 “깨끗한 수질이 지속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히며 국립공원의 맑은 물을 지키기 위해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세계 물의 날’은 전 세계적으로 유엔(UN)이 매년 3월22일 물부족의 경각심을 일깨우기 위해 지정한 날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