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상케이블카, 유달산주차장 진입도로 가로수 보존 결정
목포해상케이블카, 유달산주차장 진입도로 가로수 보존 결정
  • 임예지 기자
  • 승인 2019.03.13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로수 보존요구에 대한 시민의견 수용, 교통안내원 배치 등 대책 마련

[목포/남도방송] 목포시가 해상케이블카 유달산주차장 진입도로 확장공사 과정에서 가로수 경관을 유지해 달라는 시민의견을 받아들여 리라유치원 방면 인도의 남은 가로수를 보존하기로 결정했다.

유달산주차장 진입도로 확장공사는 당초 왕복 4차선의 도로를 왕복 6차선으로 확장하는 공사로서 해상케이블카 개통에 따른 관광객 급증으로 예상되는 교통정체 및 혼잡을 완화하고자 추진됐다.

도로 확장공사 진행 구간에 위치한 왕벚나무는 대부분 직경 20cm이상의 대형목으로 이식을 하더라도 경계석 등의 지장물로 인해 정상적인 분뜨기가 어렵고 고사 위험이 높아 제거가 불가피한 상황이었다.

이 같은 소식이 알려지자 도로확장이 필요하지만 왕벚나무도 보존하자는 목소리가 대두되었으며, 이에 시는 유달산주차장 진입도로 공사에 대해 원점에서 재검토를 실시했다.

시는 가로수 존치로 인해 발생하는 다소의 불편은 감수하더라도 소중한 경관가치가 보존되기를 바라는 시민 의견을 적극 수용하여 아직 공사가 진행되지 않은 구간인 리라유치원 방면 도로의 왕벚나무 31그루를 보존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왕벚나무 보존 결정에 따라 유달산 진입도로는 왕복 5차선이 되며, 차로 감소로 인해 당초 계획 대비 교통 불편이 예상되는 부분에 대해서는 차량이 많이 밀리는 시간대에 교통 안내원을 배치하는 등 별도의 대책을 마련해 원활한 교통 소통을 도모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