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경찰서, 보이스피싱 예방 축협직원 표창
여수경찰서, 보이스피싱 예방 축협직원 표창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03.15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0만원 든 적금통장 해약 신고해 재산 지켜내

[여수/남도방송] 여수경찰서는 지난 7일 수천만원 대 보이스피싱 사기 피해를 예방한 축산농협 직원 차 모씨에 표창장을 수여했다.

경찰에 따르면 차 씨는 A씨가 현금입출금기 앞에서 보이스피싱으로 의심되는 통화를 주고 받으면서 2000만원이 든 적금 통장을 해약하려는 모습을 발견해 인근 치안센터에 곧장 신고했다.

A씨는 출동한 경찰로부터 제재당한 뒤 보이스피싱임을 뒤늦게 깨닳고 소중한 재산을 지킬 수 있었다.

김근 여수경찰서장은 "신속한 대처로 시민의 재산을 지킨 차 씨에 경찰을 대표해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