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 주암호 생태관, 올 7월 개관
보성 주암호 생태관, 올 7월 개관
  • 이도연 기자
  • 승인 2019.03.19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암호 생태관 운영관리 및 활성화 용역 보고회

[보성/남도방송] 보성군은 지난 18일 보성군 복내면에 건설 중인 보성 주암호 생태관 활성화 방안에 대한 용역 보고회를 개최했다.

보고회에는 김철우 군수를 비롯한 간부 공무원 50여 명이 참석해 주암호 생태관을 생태 체험 중심지로 만들기 위한 열띤 토론을 펼쳤다.

특히, 민간위탁과 직접운영 방식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가 진행됐다. 

김철우 군수는 “보성주암호 생태관과 생태습지를 유기적으로 연계해 자연스럽게 생태의 중요성을 체험할 수 있도록 개관을 위한 마지막 준비를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군은 현재 100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 지하1층 지상2층 규모의 생태관을 완공했다.

올해 7월 개관을 목표로 생태관 내 콘텐츠 설치 작업을 마무리 하고 있다.

올 7월 개관하는 주암호 생태관에서는 습지 만들기 체험, 물고기 잡기 체험, 도형블록을 이용한 동식물 영상 만들기, 습지 이야기 등 전시와 생태 관련 프로그램 등 다양한 체험이 준비 돼 있어 가족단위 관광객과 학생들의 생태 교육의 체험 중심지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보성 주암호 생태습지는 광주·전남 지역 250만 명의 주요 식수원인 주암호의 수질보전을 위해 조성한 우리나라 최대 규모의 인공습지(21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