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도자 의원, 바른미래당 수석대변인 임명
최도자 의원, 바른미래당 수석대변인 임명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05.20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에게 사랑받도록 수석대변인으로서 소임 다하겠다” 밝혀
국회 보건복지위 최도자 의원.
국회 보건복지위 최도자 의원.

[여수/남도방송]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는 20일 열린 제98차 최고위원회의에서 최도자 의원(비례대표, 여수갑 지역위원장)을 당 수석대변인으로 임명했다.

최 의원은 "주요당직 인선을 두고 당내갈등과 관련한 우려가 많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수석대변인은 국민과 소통하는 창구 역할을 하는 중요한 자리로 계속해서 비워둘 수는 없기 때문에 무거운 마음으로 당직 제안을 수락했다”고 밝혔다.

최 의원은 이어 “정당인으로서 어떠한 일이든 주어진 책무를 다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며 “바른미래당이 국민에게 사랑받도록 수석대변인으로서 소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 의원은 여수 출신으로 제20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국민의당 비례대표로 당선됐다.

국민의당 원내부대표, 원내대표 비서실장, 바른미래당 원내부대표를 역임했으며 현재 바른미래당 전남 여수갑 지역위원장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바른미래당 간사를 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