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청반달곰씨름단, 횡성단오장사대회서 최정상 등극
구례군청반달곰씨름단, 횡성단오장사대회서 최정상 등극
  • 이도연 기자
  • 승인 2019.06.05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궁화급 1위, 국화급 2위 차지 기염

[구례/남도방송] 지난 3일부터 강원도 횡성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19 횡성단오장사씨름대회' 여자부 경기에 구례군청 반달곰씨름단 조현주 선수가 무궁화장사(80㎏이하)에 등극했다.

이번 대회 무궁화급 준결승에서 안산시청 최희화 선수와 맞붙은 조현주 선수는 첫 번째 판을 내줬으나 나머지 경기를 연속해서 들배지기와 잡치기로 역전승을 거뒀으며, 결승에서는 거제시청 이다현 선수를 들배지기, 밀어치기를 시도해 우승을 거머졌다.

조현주 장사는 무릎 부상으로 좋은 경기를 보여주지 못한 아쉬움이 컸으나 꾸준한 재활치료 및 지리산화엄사 연기암 오르기 체력훈련 등을 통해 이번 대회를 철저히 준비했다.

그 결과 지난 2017년 설날대회 무궁화급 장사 이후 다시 한번 장사에 등극하는 영광을 얻었다.

이와 함께 구례군청 소속 박원미 선수가 국화급 2위를 차지했다.

군 관계자는 “반달곰 여자씨름 선수들이 남자씨름 선수 못지 않은 화려한 기술과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펼쳐 군민에 자부심을 선사했다"고 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