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경, 상반기 해양환경저해사범 15건 적발
목포해경, 상반기 해양환경저해사범 15건 적발
  • 임예지 기자
  • 승인 2019.07.11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해양경찰서.
목포해양경찰서.

[목포/남도방송] 목포해경은 올 상반기 해양환경사범 15건을 적발했다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의 16건에 비해 1건이 감소된 수치다.

해경에 따르면 선박 침몰 및 해양시설의 기름작업 중 기름유출 등 7건, 선박 해체시 미신고로 의무규정 위반이 1건, 선박 및 급유소에서 기름기록부 서명누락 등 경미 위반이 7건이다.

적발 대상으로는 선박이 10건으로 가장 많았다. 예인선·부선은 6건, 여객선 및 화객선이 3건, 어선 1건으로 확인됐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입출항 선박을 대상으로 해양환경관리법상 주요의무사항 안내와 오염물질 관리에 대한 컨설팅을 지속 실시하겠다”고 전했다.

해경은 본격적인 피서철이 시작됨에 따라 해수욕장 주변에서 해양오염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에 대비해 단속과 계도 활동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