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에너지캠프 덕분에 버스커 꿈 이뤘어요”
“희망에너지캠프 덕분에 버스커 꿈 이뤘어요”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07.26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칼텍스, 24~25일 희망에너지캠프..‘작은 밴드 만들기’ 프로그램 진행
10년째 여수지역아동센터 아동/청소년 꿈∙비전 함양 체험활동 펼쳐
GS칼텍스(대표 허세홍 사장) ‘희망에너지캠프’에 참여한 학생들이 25일 저녁 여수 소호동동다리에서 거리 공연을 펼치고 있는 모습.

[여수/남도방송] GS칼텍스 여수공장은 여름방학을 맞아 'GS칼텍스 희망에너지캠프'를 열고 지역 아동 및 청소년에게 일일 버스커(Busker, 거리공연자)가 되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했다.

지난 24~25일 이틀 간 여수YMCA 생태교육관에서 개최된 캠프에는 여수지역 10개 지역아동센터의 초등학생과 중학생 63명이 참가했다.

각 지역아동센터에서 총 8개의 작은 밴드(Band)를 결성하여 참가한 학생들은 1박2일 동안 합숙하며 전문기관의 집중 지도 하에 악기 연주를 배웠다. 이어 25일 저녁 여수 소호동동다리에서 거리 공연(Busking)을 펼치는 것으로 캠프 일정을 마무리했다.

건반을 연주한 여수부영초등학교 4학년 정모양은 “여수밤바다 버스킹을 자주 접하며 언젠가는 나도 거리 무대에 서보고 싶다는 상상을 했는데, 친구들과 함께 꿈을 이룬 것 같아 뿌듯하다”는 소감을 밝혔다.

학생들을 인솔한 여수지역아동센터연합회 허정란 회장은 “아이들이 서로를 다독이고 격려하며 하모니(Harmony)를 이루고, 용기 내어 대중 앞에 서는 일련의 과정을 통해 정서적으로 부쩍 성장한 것 같아 매우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GS칼텍스는 2010년부터 ‘GS칼텍스 희망에너지교실’이라는 연중 프로그램을 통해 여수지역 아동 및 청소년들의 꿈과 비전 함양을 위한 다양한 체험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여수지역사회연구소와 협력하여 여수지역 역사 탐구와 답사를 주제로 진행 중이며, 작년까지 여수지역 40개 지역아동센터 아동 및청소년 3000여명이 참여했다.

GS칼텍스 ‘희망에너지캠프’에 참여한 학생들이 기타 연주를 배우는데 열중하고 있는 모습.
GS칼텍스 ‘희망에너지캠프’에 참여한 학생들이 기타 연주를 배우는데 열중하고 있는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