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자동차 전용도로서 승용차끼리 충돌…3명 사망 1명 중상
순천 자동차 전용도로서 승용차끼리 충돌…3명 사망 1명 중상
  • 온라인팀
  • 승인 2019.08.06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오후 11시58분쯤 전남 여수-순천간 자동차 전용도로에서 승용차 2대가 충돌, 3명이 숨지고 1명이 부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전남지방경찰청 제공) 2019.8.6 /뉴스1 © News1

전남 순천의 한 자동차전용도로에서 승용차 2대가 충돌해 3명이 목숨을 잃고 1명이 크게 다쳤다.

6일 순천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58분쯤 순천시 해룡면 순천~율촌산단 간 자동차전용도로 신대IC 구간에서 A씨(27)가 운전하던 승용차와 B씨(51)가 몰던 승용차가 충돌했다.

이날 사고는 순천 성가롤로병원에서 율촌산단 방향으로 달리던 A씨의 차량 정면부분과 인터체인지를 통해 전용도로로 진입하던 B씨의 차량 운전석 쪽이 충돌하면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고로 B씨가 운전하고 있던 차량에 타고 있던 탑승자 2명과 운전자 B씨 등 3명이 크게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모두 숨졌다.

면허정지 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03% 상태에서 운전을 한 것으로 알려진 A씨도 골반과 갈비뼈를 다치는 중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차량의 영상기록장치와 차량에 장착된 전자식 속도기록장치 칩을 회수한 경찰은 전문가와 함께 사고 당시의 대한 시뮬레이션을 통해 두 차량의 진행 속도와 방향, 음주와 속도의 상관관계 등 사고 원인을 규명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