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광주·전남(14일, 수)…낮 최고 35도
[오늘의 날씨] 광주·전남(14일, 수)…낮 최고 35도
  • 온라인팀
  • 승인 2019.08.14 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북 일부 지역에 발효된 폭염경보가 엿새째 계속되며 폭염의 기세가 꺾일 줄 모르고 있다. 13일 오후 대구의 기온이 35도를 넘은 가운데 동대구역 광장을 지나는 할머니가 손주를 등에 업고 양산으로 뜨거운 태양을 가린 채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2019.8.13/뉴스1 © News1

14일 광주와 전남은 낮 기온이 35도까지 오르겠다. 동부 내륙에는 다소 많은 양의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고, 늦은 오후 제10호 태풍 '크로사'의 간접 영향권에 들겠다.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광주·전남은 북태평양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구름 많은 날씨가 나타나겠다. 동부 내륙에는 오후 한때 대기 불안정에 따른 5~70㎜ 소나기가 예보됐다.

저녁부터 북상하는 '크로사'의 전면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 영향을 받아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크로사'는 15일 오후까지 동부 내륙을 중심으로 5~40㎜ 비를 뿌릴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곡성·보성·장성 24도, 강진·고흥·구례·나주·담양·무안·영광·영암·장흥·진도·함평·해남·화순 25도, 광주·목포·순천·신안·완도 26도, 광양·여수 27도 등 24~27도로 전날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다.

낮 최고기온은 진도 32도, 고흥·목포·무안·보성·신안·여수·완도·장성 33도, 강진·곡성·광주·구례·나주·영광·영암·장흥·해남 34도, 광양·담양·순천·함평·화순 35도 등 32~35도로 전날과 비슷하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광주 '보통', 전남 '좋음' 수준으로 예보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소나기가 오는 곳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곳에 따라 시간당 30㎜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며 "산사태나 축대붕괴 등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비해야 한다. 또 산간 계곡이나 하천물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으니 야영객들은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