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대 수시모집 경쟁률 5.11대 1 기록...지난해보다 치열
순천대 수시모집 경쟁률 5.11대 1 기록...지난해보다 치열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09.11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체육학과 21.5대 1 최고 경쟁률...면접고사 및 실기고사 거쳐 오는 12월 10일 합격자 발표
순천대 전경.
순천대 전경.

[순천/남도방송] 순천대가 내년도 수시모집 원서접수 마감 결과 1377명 모집에 7038명이 지원해 5.1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수시모집 경쟁률보다 높은 수치다.

원서접수 결과, 실기위주전형에서 사회체육학과가 21.5대 1의 최고 경쟁률을 보였으며, 학생부종합전형에서는 산림자원·조경학부가 17대 1, 학생부교과전형에서는 환경공학과가 8.8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정동보 입학본부장은 “작년보다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것은 전국적인 수험생 수 감소에도 불구하고, 대학-고교 연계 프로그램을 통한 고교와의 협력 강화 및 고교 교육 내실화 지원 등 노력 결과라 생각한다"며 "정시모집에서도 좋은 결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순천대는 앞으로 면접고사 및 실기고사를 거쳐 오는 12월 10일 합격자를 발표하고, 12월 16일부터 19일까지 충원 합격자를 발표한다.

한편, 순천대는 교육부 교육국제화 역량 인증대학으로서 학생 성공을 목표로 국립대학 육성사업, 창업선도대학 육성사업 등 다양한 국가지원사업과 풍부한 장학금, 혁신적인 취업지원·국제교류·학사·교육·연구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운영하고 있다.

시는 순천대의 인재육성을 위해 올해부터 매년 10억씩 5년간 50억 원의 예산을 지원하기로 협약을 맺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