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군, 2022년까지 우량 암소 1000두 확보 추진
장흥군, 2022년까지 우량 암소 1000두 확보 추진
  • 이도연 기자
  • 승인 2019.09.23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흥한우 명품화 위한 우량암소 보존 및 우량암소 고급육 생산장려금 지원
장흥 우량암소 보존 다짐대회.
장흥 우량암소 보존 다짐대회.

[장흥/남도방송] 장흥군은 23일 장흥국제통합의학컨벤션센터에서 ‘우량암소 보존 다짐대회’를 개최했다.

장흥한우의 안정적 생산기반 조성과 품종 가치가 높은 송아지 생산을 위해 마련된 이번 다짐대회에는 장흥군 200여 한우농가가 참석했다.
 
장흥군은 한우산업 발전을 위해 올해부터 우량암소의 다산유도를 통한 고품질 후대축 생산에 나선다.
 
이를 위해 ‘장흥한우 우량암소 고급육 생산장려금 지원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장흥군에서 출하한 한우의 등급정보를 산출하고, 고등급의 한우를 낳은 우량암소 사육농가에 장려금을 지원한다.
 
장려금은 1++A, 1++B, 1+A, 1+B등급의 한우를 낳은 우량암소 사육농가에 두당 35만원에서 20만원까지 등급별로 차등지급한다.
 
정종순 군수는 “장려금 지급을 통해 번식우 농가에 우량암소의 다산을 유도하고 비육우 농가의 경우 우량송아지 확보를 통해 고등급의 한우를 생산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2022년까지 우량암소를 1천두까지 늘려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