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노사민정협의회, 3개 분과위원회 구성
광양시 노사민정협의회, 3개 분과위원회 구성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10.17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문제 해결 자생력 강화와 지역 협력 증진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광양시청.
광양시청.

[광양/남도방송] 광양시 노사민정협의회가 3개의 분과위원회를 구성했다.

산업도시인 광양시는 현장 중심 의제 발굴의 필요성이 높아져 가는 상황에서 고용노동부 공모사업인 ‘지역노사민정협력활성화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분과위원회 구성을 추진하게 되었다.

광양시 노사민정협의회는 실무협의회 위원들로부터 분과위원회 구성 제안서를 접수받아 효과성이 높은 ‘노사상생분과’, ‘고용평등분과’, ‘지역경제산업분과’로 최종 확정하였다.

분과 중 처음으로 취약계층 노동인권 보호 및 예방활동을 위해 구성된 ‘고용평등분과’가 지난 16일 시청 재난안정상황실에서 개최됐다. 이날 회의에서 김영우 광양지역고용평등상담소 소장이 위원장으로 선출됐다.

김영우 위원장은 “우리시 고용평등과 직장내 괴롭힘 등에 대해 시민들이 올바르게 접근할 수 있도록 분과위원회 활동에 주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노사민정실무위원회 위원장인 이재윤 지역경제과장은 “2008년 6월 광양시 노사민정협의회가 설치된 이후 10년 만에 처음으로 효과성 있는 분과로 재구성하게 되어 의미가 크다”며 “분과위원회의 현장 중심 의제 발굴을 통해 지역문제 해결의 자생력 강화와 지역 협력을 증진시키고 나아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