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해양조, 광주시-光銀 청년 1000명에 단기 저축이자 17% 지원
보해양조, 광주시-光銀 청년 1000명에 단기 저축이자 17% 지원
  • 임예지 기자
  • 승인 2019.11.06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드림 통장 공동협력 협약’ 체결..청년13(일+삶)통장 졸업자 1000명에 단기저축 추가이자 지원

[광주/남도방송] 전남지역 향토기업인 보해양조가 광주시와 광주은행 등과 일하는 청년의 저축 습관을 유지할 수 있도록 단기 저축 추가이자를 지원한다.

이와 관련 지난 5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보해양조㈜, ㈜광주은행, 청년금융복지지원센터와 ‘더(THE)드림 통장 공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더드림 통장은 광주시가 시행 중인 청년13(일+삶)통장 사업의 후속사업으로, 청년13통장 참여청년들이 사업종료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저축습관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하자는 취지에 지역기업인 보해양조㈜와 ㈜광주은행에서 뜻을 함께 해 이뤄졌다.

청년13(일+삶)통장 : 청년이 매월 10만원을 10개월 동안 저축하면 시가 100만원을 더해 200만원의 저축을 마련해주는 통장사업

더드림 통장은 청년이 매월 10만원을 6개월간 만기 저축하면 시중 은행이자 1%대보다 큰 적금이율 약 17%에 준한 추가이자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대상은 청년13(일+삶)통장 졸업자들로 매년 200명을 대상으로 5년간 1000명에게 지원한다.

이날 협약에 따라 보해양조㈜는 매년 후원금 300만원씩 향후 5년 동안 1500만원을 청년금융복지지원센터에 사업비로 기탁하고, ㈜광주은행은 청년 통장개설 및 관리에 적극 협력한다. 청년금융복지지원센터는 운영기관으로 대상자 모집 및 선정, 적립유지, 만기축하 이자지원 등 사업비 집행과 행정지원을 하게 된다.

오명호 보해양조㈜ 영업전략본부장은 “지역 청년들의 삶이 질이 향상되도록 지역기업이 후원하는 것은 당연하고, 이를 통해 청년들의 애향심이 증대되기를 바란다”며 “지역기업으로서 지역 청년들을 위한 후원활동을 지속적으로 시행해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