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광양항만공사, 스마트 접현등 및 바지선 리프트 특허출원
여수광양항만공사, 스마트 접현등 및 바지선 리프트 특허출원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11.12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체 개발 스마트 접현등으로 선박 충돌 사고 예방에 기여
유지보수용 해상장비 바지선 리프트로 안전사고 예방
여수광양항만공사.
여수광양항만공사.

[광양/남도방송] 여수광양항만공사는 그린포트 조성을 위한 스마트 접현등과 바지선 리프트에 대한 지식재산 특허를 출원했다.

공사는 해양수산분야 기술개발을 통한 기술력 축적 및 지식 기반 사업 추진 동력을 확보하고자 이 기술들을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스마트 접현등은 기존에 외부전원을 사용하던 접현등을 개선한 것으로, 친환경 에너지로 자력 충전돼 필요 전력을 자체적으로 충당할 수 있도록 한 스마트 기술이다. 접현등은 항구 및 항만 시설에서 선박 유도를 위해 사용되는 등이다.

또한 바지선 리프트는 바지선 위에 리프트를 설치함으로써, 효율적인 점검과 유지보수가 곤란한 높은 곳의 작업이 가능토록 했다.

항만시설의 점검 또는 진단 및 유지보수 시 필요한 전문 해상 장비인 바지선 리프트를 활용할 경우 선박의 야간 접안 시 먼 거리에서도 식별이 가능해 선박 충돌사고 예방과 시설물 점검 및 유지보수 시 근로자의 안전사고 예방이 가능해진다.

공사는 이번 지식재산개발 특허출원을 계기로 안전항만 구현, 항만 신사업 추진, 친환경 항만 구축을 위한 자체 R&D 기술개발 등 지식 재산을 축적하고 교육을 통한 인적자원 육성과 지속가능한 지식기반 경영을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