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내년 살림 1조2566억원 편성
순천시, 내년 살림 1조2566억원 편성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11.21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회계 1조 858억 원, 특별회계 1708억 원..올해 대비 8% 증가
사회복지 및 보건 분야 3878억 원, 농림해양수산 분야 1326억 원 등
순천시청.
순천시청.

[순천/남도방송] 순천시가 내년 예산 1조2566억원을 편성해 시의회에 승인을 요청했다. 

일반회계는 1조 858억 원이며, 특별회계는 1708억 원이다. 올해 1조1591억 원 대비 8% 증가한 액수다.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인구정책과 미래전략 사업, 유니버설 디자인을 통한 안전한 도시환경 구축, 촘촘한 돌봄망을 통한 따뜻한 복지실현, 경쟁력 있는 농업농촌육성 등에 집중 배분했다.

분야별 내용을 살펴보면 사회복지 및 보건 분야 3878억 원, 농림해양수산 분야에 1326억 원, 문화 및 관광, 교육 분야에 1120억 원, 산업․중소기업 및 환경 분야에 697억 원, 공공행정 및 안전 분야에 801억 원, 교통 및 물류 분야에 769억 원, 국토 및 지역개발 분야에 771억 원 등이다.

특히, 어촌뉴딜300(순천만 친수공간 조성)사업 45억 원, E모빌리티 공유서비스 특화지역 구축과 공공분야 드론도입에 1억원, 순천만국가정원 핵심인재 양성에 1억 원 등을 편성했다.

또한, 도시재생 뉴딜사업 55억 원, 대한민국 최대 야시장 조성 19억 원, 호남권 최대 창업보육센터 운영을 위한 인프라 구축을 위한 창업 촉진 추진 사업에 11억 원 등을 편성하는 등 전략적인 일자리 창출을 시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에 제출된 예산안은 상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를 거쳐 내달 20일 본회의에서 의결 확정될 예정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