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내년 국비 4983억 확보..현안 사업 탄력
순천시, 내년 국비 4983억 확보..현안 사업 탄력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12.11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해안권 발효식품산업화 지원센터 등 국회 증액 192억 원 반영
순천시청.
순천시청.

[순천/남도방송] 순천시는 내년도 정부예산에 올해 4333억 원보다 650억이 증가한 4983억 원을 확보했다.

이번에 확보한 국고예산은 일반 현안사업 53건 1367억 원, 국가균형특별회계사업 81건 430억 원, 중앙부처 등 공모사업 65건 573억 원, 생활SOC 사업 9건 72억 원, 사회복지 및 농업분야 등 연례ㆍ반복적인 사업 2551억 원 등을 포함한 총 4983억 원 이다.

허석 순천시장은 정부안이 국회로 제출된 이후 끊임없이 국회와 중앙부처를 방문하여 사업의 타당성과 필요성을 설명하고 설득한 결과, 4개 사업 192억 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국회 주요 증액사업은 ▲ 남해안권 발효식품산업화 지원센터 건립 10억 원 ▲ 순천만 화포해역 갯벌복원사업 2.1억 원  ▲ 벌교~주암 3공구 국도건설 150억 원 ▲ 낙안~상사 간 국지도 건설 30억 원이다.

주요 현안사업은 ▲ 마그네슘 상용화 지원센터 구축 20억 원 ▲ 호남권 직업체험센터 건립 80.85억 원  ▲ 전기자동차 보급사업 45억 원 ▲ 순천부읍성 역사문화 관광자원화 사업 30억 원 ▲ 용계산 치유의 숲 조성 2억 원 등이다.

국가균형특별회계 주요사업은 ▲ 신대도서관 건립 20억 원 ▲ 순천시 창조농업인센터 건립 13억 원 ▲ 스마트팜 첨단영농교육장 조성 5억 원 ▲ 순천 트레이닝센터 건립 9억 원 등이다.

생활SOC복합화 사업은 ▲ 오천지구 (유수지) 복합플랫폼 구축 80억 원 ▲ 순천시립그림책도서관 리모델링 8억 원 ▲ 주거지 주차장 조성 18억 5천만원 등이다.

아울러 예산 확보를 위해 노력한 ‘지역 VRㆍAR 제작지원 센터 구축 사업’은 부처 공모사업을 통해 선정할 계획으로 향후 공모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경전선(광주 송정 ~ 순천) 전철화’사업은 국회에서도 ‘정부는 경전선 절철화 사업이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할 경우 사업 시행을 위한 후속 조치를 조속히 추진한다’고 부대의견을 제시하여 많은 관심을 갖고 있는 만큼 사업이 원활히 진행 될 것으로 기대된다.  

그동안 순천시는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정부 정책에 맞는 신규사업을 발굴하여 정부예산 편성 순기보다 한발 빠르게 움직이고, 전 직원 인적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전략적으로 대응해 왔다.

허석 시장은 “국고 확보는 지역의 발전을 견인하고 시민들의 편의를 증진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는 만큼, 전직원과 모든 행정 역량을  집중하여 정부예산 확보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