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도심권 순환버스 확대 운행
순천시, 도심권 순환버스 확대 운행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0.01.07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 시내버스.
순천 시내버스.

[순천/남도방송] 순천시는 학교신설, 신규 주거단지와 도로 조성 등 시세 시세 확장에 따른 교통 환경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교통 수요가 늘어나고 있는 신대지구, 남제‧풍덕 지구, 조례지구에 도심권 순환버스를 확대 운행한다.

시는 도심권 시내버스 이용에 따른 불편사항을 해소하고, 시내버스의 효율적 운영을 위해 지난해 11월부터 청암대, 국가정원, 연향·금당 주요 지점을 순환하는 노선을 신설 운행하고 있다.

내달 중 신대지구 개교 예정인 삼산중학교를 경유하는 신대지구 내부 순환 노선을 신설해 학생들의 등‧하교 교통편의를 제공할 예정이다.

7월에는 순천만국가정원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의 이동편의, 아랫장 먹거리 활성화 등을 위해 순천만국가정원과 순천역, 오천지구, 아랫장 장평로를 순환하는 노선을 신설하고, 하반기에는 조례상업 지역과 시민휴식공간인 조례호수공원이 있는 왕지‧법원 지역을 연결하는 순환노선을 신설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현재 늘어나는 대중교통 수요와 혼잡한 길과 좁은 길을 다니는 시내버스의 기형적인 운행행태 등을 개선하기 위해 장기적인 대중교통 정책의 일환으로 순환버스를 도입하고 있다”며 “향후 신규 주거단지가 조성되면 순환버스를 활용하여 교통편의를 제공하고, 단계적인 지‧간선 노선 조정을 통해 간선 급행버스도 시범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