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기명 후보, 여순사건 희생자 위령비 참배
정기명 후보, 여순사건 희생자 위령비 참배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0.01.23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여수시도시관리공단 환경미화원 만나 덕담 나눠
정기명 국회의원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 여수시을)가 23일 설날을 맞아 여순사건 희생자 위령비를 찾아 참배하고 있다.
정기명 국회의원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 여수시을)가 23일 설날을 맞아 여순사건 희생자 위령비를 찾아 참배하고 있다.

[여수/남도방송] 정기명 국회의원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 여수시을)가 23일 설날을 앞두고 ‘여순사건 희생자 위령비’를 찾아 참배했다.

‘여순사건 희생자 위령비’ 참배에 앞서 여수시도시관리공단 환경미화원들을 만나 설 덕담을 나눴다. 

정 후보는 “여순사건 민간인 희생자에 대해 법원이 국가폭력을 인정하고 무죄를 선고했다. 이제 여순사건특별법 제정을 통해 지역의 한을 풀어야 하는 막중한 임무가 주어졌다”며 “설날을 맞아 여순사건 희생자 위령비에서 21대 국회에서는 꼭 여순사건특별법을 제정하겠다는 약속을 드리러 왔다”고 말했다.

환경미화원을 만난 자리에서는 “추운 겨울 지역을 위해 노력하시는 환경미화원님들에게 설날을 맞아 감사 인사를 드리러 왔다”며 “더 나은 여수를 함께 만들자”며 덕담을 나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