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이웃에 써달라" 순천 산불신고 시민표창자, 포상금 기부
"어려운 이웃에 써달라" 순천 산불신고 시민표창자, 포상금 기부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0.02.17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동현 씨, 포상금 20만원에 사비 100만원 상당 재래 김 180봉 전달
순천시는 지난 14일 새벽에 산불 신고로 표창을 받은 배동현(34) 씨가 순천시로부터 받은 포상금 20만원과 본인 사비를 털어 100만원 상당의 물품(재래 김 180봉)을 마련해 어려운 이웃에 전달해 달라며 기부했다고 밝혔다.
순천시는 지난 14일 새벽에 산불 신고로 표창을 받은 배동현(34) 씨가 순천시로부터 받은 포상금 20만원과 본인 사비를 털어 100만원 상당의 물품(재래 김 180봉)을 마련해 어려운 이웃에 전달해 달라며 기부했다고 밝혔다.

[순천/남도방송] 순천시는 지난 14일 새벽에 산불 신고로 표창을 받은 배동현(34) 씨가 순천시로부터 받은 포상금 20만원과 본인 사비를 털어 100만원 상당의 물품(재래 김 180봉)을 마련해 어려운 이웃에 전달해 달라며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기탁자를 비롯한 장일종 시민복지국장 외 2명이 참석했으며, 기부된 물품은 통합사례관리사를 통해 취약계층에 전달 예정이다.

배동현(풀무원 푸드머스 전남동부키즈 대표)씨는“예전부터 생각했던 기부를 표창 수상의 기쁨과 함께 나누기 위해 준비했고, 작은 나눔이지만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는 소감을 밝혔다.

장일종 시민복지국장은“이번 뜻깊은 나눔과 산불신고는 순천시민의 자랑거리로 시민들에게 나눔 문화 확산과 시민의식에 큰 귀감이 될 것”이라며 감사의 말을 전했다.

한편 배 씨는 지난달 새벽 식자재를 배달 중 상사면 용계리 산불 현장을 발견, 신고로 큰 화재로 번져 산림피해를 막은 유공을 인정받아 순천시로 부터 표창을 받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