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신천지’ 고위험군 종사자 검사 행정명령
道, ‘신천지’ 고위험군 종사자 검사 행정명령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0.03.12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기관, 노인요양․사회복지시설, 어린이집 등 종사자
대구‧경북지역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순천시가 신천지교회 예배당을 폐쇄하는 등 특단의 조치에 나섰다. 시는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제49조(감염병의 예방 조치)에 따라 지난 22일부로 신천지교회 예배당을 폐쇄했다.
대구‧경북지역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순천시가 신천지교회 예배당을 폐쇄하는 등 특단의 조치에 나섰다. 시는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제49조(감염병의 예방 조치)에 따라 지난 22일부로 신천지교회 예배당을 폐쇄했다.

[전남/남도방송] 전라남도가 신천지 교인(교육생 포함) 중 고위험군 종사자에게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도록 긴급 행정명령을 발동했다.

이번 행정명령은 ‘코로나19’ 예방과 전파를 막기 위해 도내 의료기관, 노인요양시설, 어린이집, 사회복지시설 등에 종사하는 신천지 교인들을 대상으로 진단 검사토록 했다.

이와 함께 도내 신천지 교회 및 부속기관 107곳에 대해 오는 22일까지 폐쇄명령을 내렸으며 신천지 신도 1만 6천 545명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전라남도는 정부에서 통보한 신천지 고위험군 종사자에 대해 추적관리를 강화하고, 검사 불응자 및 방해자는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고발할 계획이다.

한편 전라남도는 대중교통시설, 경로당, 복지시설, 전통시장, 유치원·어린이집·학교 등 총 4천 200여 개소에 대한 소독을 실시했고, 집단생활시설을 대상으로  ‘1:1 전담공무원제’를 시행중에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