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움만 받을 수 없어" 익명 고흥 주민, 성금 250만원 답지
"도움만 받을 수 없어" 익명 고흥 주민, 성금 250만원 답지
  • 이도연 기자
  • 승인 2020.03.25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강면사무소에 메모와 함께 성금 놓고가

[고흥/남도방송] 고흥군 동강면사무소에 지난 23일 익명을 요구한 주민이 코로나 19 극복에 써달라며 현금 250만원을 기부한 사실이 알려져 미담이 되고 있다.

해당 주민은 “도움만 받을 수 없습니다. 정부에서 받은 도움을 약간은 돌려 드릴 수 있어 다행입니다. 어려운 시국에 보태쓰세요(코로나 19). 굳이 알려 하지 마세요. 그것도 큰 실례예요”라는 메모를 남긴 뒤 성금과 놓고 갔다.

군은 기탁 받은 성금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다시 기탁해 기부자의 뜻에 따라 코로나 19와 관련 기금으로 쓰여질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본인도 어려울텐데 소중한 성금을 기탁하여 주신 익명의 독지가에게 감사드리고, 코로나를 극복하는데 쓰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