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정남진 장흥 물축제, 코로나19 여파 취소
올해 정남진 장흥 물축제, 코로나19 여파 취소
  • 이도연 기자
  • 승인 2020.06.02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처음 7일→9일 개최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로 무산
물축제 지상 최대 물싸움
물축제 지상 최대 물싸움

[장흥/남도방송] 오는 8월 1일로 예정돼 있던 ‘제13회 정남진 장흥 물축제’가 코로나19의 여파로 취소됐다.

장흥군 정남진장흥물축제추진위원회는 지난 1일 최종 심의회를 열고 물축제 취소를 최종 결정했다.
 
군은 최근까지 의견이 분분했던 물축제 개최 여부에 대해 지난 5월 26일부터 29일까지 군 공직자와 군민 전화설문조사(ARS)를 실시했다.
 
설문 결과, 물축제가 지역경제에 미치는 영향이 크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취소하자는 의견이 과반을 넘겼고, 이에 추진위원회는 최종적으로 취소를 결정했다.
 
올해 물축제 기간은 8월 1일~9일까지로, 지난해 보다 이틀이 늘어난 9일 간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었다.
 
기간을 연장해 주말을 2번이나 거치는 일정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대한 지역민들의 기대가 컸었다.
 
정종순 군수는 “물축제를 취소하게 돼 안타깝지만 국민의 건강이 최우선인 상황에서 어쩔 수 없는 결정이었다”며 “2020년 물축제는 취소하지만 축제 콘텐츠 개발을 통해 2021년 축제를 더욱 규모 있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