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동천변 ‘무궁화 명소’로 발돋움
순천 동천변 ‘무궁화 명소’로 발돋움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0.06.26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국의달 맞아 5500㎡ 더 확장, 무궁화 7,254주 추가 식재
순천 동천변 무궁화동산.
순천 동천변 무궁화동산.

[순천/남도방송] 순천시가 지난해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조성한 ‘동천 무궁화 단지’를 시민들의 애국심 고취와 여가증진을 위해 확장했다.

시는 산림청이 주관하는 ‘나라꽃 무궁화 명소’로 선정되어 전국적으로 관심을 모은 ‘동천 무궁화 단지’를 애국심이 우러나는 공간으로 꾸미기 위해 기존 5200㎡규모에 5500㎡를 더 확장해 16품종 7254주를 추가 식재했다.

이번 확장공사를 통해 동천 무궁화단지는 약 1만㎡에 배달계, 청단심계 등 20종 1만7555주가 식재되어 있어 여름 개화기에는 학생들의 현장학습 장소로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무궁화의 개화시기인 여름철을 맞아 방문하는 시민들이 편히 쉴 수 있도록 그늘막과 벤치를 추가 설치해 여유있게 나라꽃 무궁화를 감상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시 관계자는 “무궁화 단지가 순천만국가정원과 7월 준공예정인 동천내 출렁다리와 함께 순천시의 새로운 볼거리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관리하겠다”며 “6월 호국의 달을 맞아 시민들의 나라 사랑하는 마음이 더해지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