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남진수석박물관 개관...장흥 명물 자리매김
정남진수석박물관 개관...장흥 명물 자리매김
  • 이도연 기자
  • 승인 2020.06.28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석 1000여점 및 전시그림, 도자기, 민속품 등의 애장품도 150여 점 이상 전시

[장흥/남도방송] 정남진수석박물관이 26일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

이날 개관식에는 정종순 장흥군수, 위등 군의회 의장과 의원, 서울수석인연합회 박철수 회장, 대한민국수석인총연합회 김상규 총회장 등 100여명의 관계자와 지역민이 참석했다.
 
장흥군 안양면 남부로에 위치한 정남진수석박물관은 약 1000여점의 수석 작품이 전시돼 있다.
 
그림과 도자기, 민속품 등의 애장품도 150여 점 이상이 전시돼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연면적 496㎡ 4층 규모의 박물관은 지난 2017년부터 2020년까지 3년 간의 건립기간을 거쳐 완공됐다.
 
정남진수석박물관은 무료로 입장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종순 군수는 “수석은 대자연이 빚어낸 예술품”이라며 “정남진수석박물관이 장흥군의 또 하나의 명물로 자리 잡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