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산단 위험시설 111곳 대상 긴급 소방 특별점검
여수산단 위험시설 111곳 대상 긴급 소방 특별점검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0.07.06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 가스, 산단 안전관리자 등 3개반 18명 TF팀 가동

[여수/남도방송] 전남소방본부는 최근 삼남석유화학 폭발사고와 관련 여수산단 내 주요시설에 대한 소방특별점검에 나섰다.

전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번 특별점검은 6일부터 오는 9월 30일까지 여수국가산단 내 주요 석유화학공장을 비롯 대량위험물 처리 시설 등 111개소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특히 이번 점검에는 소방 뿐만 아니라 전기, 가스, 산단 안전관리자 등으로 이뤄진 3개반 18명의 TF팀을 구성해 민관 합동으로 추진된다.

전남소방본부는 화재안전에 필요한 준수사항 이행 여부를 점검하고 산단 내 위험요인을 확인해 이에 대한 개선대책을 마련 할 방침이다.

이밖에 특별점검 종료 후 산단 내 안전관리 책임자를 대상으로 화재 재발 방지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 컨설팅을 추진 할 예정이다.

마재윤 전남소방본부장은 “산업단지 내 공장과 위험물질을 사용중인 시설은 화재가 발생하면 대형사고의 우려가 높은 만큼 시설 관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며 “이번 특별점검 뿐만 아니라 주기적인 화재안전관리로 유사 사례 방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