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숙 문화재청장, 국가안전대진단차 순천 낙안읍성 방문
정재숙 문화재청장, 국가안전대진단차 순천 낙안읍성 방문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0.07.10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 안전 교육 및 주민 의견 청취 시간 마련

[순천/남도방송] 정재숙 문화재청장이 국가안전대진단 참관차 지난 9일 순천 낙안읍성을 방문했다.

문화재청 주관으로 이뤄진 이날 안전대진단에는 낙안읍성 주민 안전 교육과 주민 의견을 청취하는 시간이 마련됐다.

사적 제302호로 지정된 낙안읍성은 300여 채의 초가집이 밀집해 있어 화재에 취약하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때문에 화재 등 재난재해 발생 시 초기대응이 중요하게 꼽힌다.

이날 주민 안전 교육은 재난 발생 시 행동요령, 전기·가스의 사고 사례와 사용법 등을 연극 형식으로 진행했다.

또, 119 낙안지역대의 협조를 받아 문화재분야 국가안전대진단 시설점검과 화재진압, 인명대피 훈련 등 소방합동 훈련을 실시하고 방재설비 사용법을 시연하기도 했다.

정 청장은 이날 허석 순천시장과 주민간담회를 갖고 "낙안읍성 ICT기반 스마트 빌리지 구축사업과 읍성 내 지중전력 간선 정비사업 등에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