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지사, “동·서부권 각각 의대병원 설립 노력"
김영록 지사, “동·서부권 각각 의대병원 설립 노력"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0.07.28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28일 오전 도청 서재필에서 실국장 정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28일 오전 도청 서재필에서 실국장 정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전남/남도방송]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28일 “의과대학 없는 전남 동․서부권에 각각 의과대학이 설립돼 도민들이 실질적인 의료혜택을 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이날 오전 도청 서재필실에서 열린 실국장 정책회의를 통해 “최근 정부가 의과대학 정원 4천명 확대와 의대가 없는 지역에 의과대학을 신설하겠다는 것은 전남에 의과대학 설립이 확정한 것이나 다름없다”며 “그동안 성원해 준 정치권과 도민들의 노력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앞으로 최소 정원 100명 이상 확보돼 동․서부권에 각각 의과대학병원과 강의 캠퍼스가 들어서 최신 의료시설로 도민들에게 부응할 수 있도록 정부와 지속적으로 협의해 잘 매듭짓도록 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