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군의회, 성삼재 시외버스 반대 투쟁
구례군-군의회, 성삼재 시외버스 반대 투쟁
  • 이도연 기자
  • 승인 2020.07.28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행위 취소소송 등 법적 대응방안 검토

[구례/남도방송] 구례군과 구례군의회는 서울~성삼재 시외버스 반대 대책을 논의했다. 회의에는 김순호 구례군수와 유시문 의장을 비롯한 군의원들이 참석했다.

김 군수와 군의원들은 그동안의 반대 대책 추진 경과를 공유하고 향후 추진계획을 논의했다.

구례군, 구례군의회, 민간 대책위가 유기적인 민관 협조쳬제를 구축하고 반대 활동을 추진하기로 했다. 구례군은 전라남도와 함께 행정행위 취소소송 등 법적 대응방안을 검토하고, 구례군의회는 민간 대책위와 상황을 공유하며 함께 반대 투쟁을 장기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김순호 구례군수는 “국토부, 전라남도, 경상남도와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부당한 결정이 철회될 때까지 민·관·구례군의회가 유기적인 공조체제를 구축하여 반대 대책을 함께 추진하자”고 당부했다.

구례군의회 유시문 의장은 “이번 국토부의 결정에 많은 군민들이 분노하고 있다”며 “민의를 대변하는 구례군의회에서 민간 대책위원회와 함께 적극적인 반대 투쟁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