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에 살면 포스코그룹 취업 기회가"
"광양에 살면 포스코그룹 취업 기회가"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0.07.31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고교 졸업자, 광양 거주자 가점 등 다양한 혜택 제공
광양시청.
광양시청.

[광양/남도방송] 광양시가 지역 청년들을 대상으로 포스코그룹 취업에 필요한 맞춤형 일자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포스코그룹 취업아카데미는 그동안 지역의 우수한 청년이 대도시 등 타지로 떠나는 것을 막고 지역에 정착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사업이다.

교육생은 지역 내 고등학교를 졸업한 미취업 청년 또는 광양시 거주자이다.

아카데미에서는 포스코그룹 공개경쟁에 필요한 필기, 인성, 면접, 실습 등 맞춤형 교육을 포스코에서 지원하는 사내강사와 시에서 선발한 외부 강사가 교육을 맡아 학습의 효과를 높이고 있다.

현재 교육에 참여하고 있는 30명의 교육생은 181명의 경쟁자를 제치고 최종 선발된 자로 포스코그룹 입사에 필요한 자격조건을 갖추고 있는 우수 인재들이다.

교육생들은 올해 5월부터 10월까지 집중 교육훈련을 받고 하반기 포스코그룹 공개경쟁에 지원할 예정이며, 올 상반기 공개경쟁에서 교육생 3명이 우선 지원해 최종합격했다.

정현복 시장은 “포스코그룹 취업아카데미는 타지에서 대기업 취업을 준비하고 있는 지역 청년에게 포스코그룹에 취업할 수 있는 기회와 지역에 정착할 수 있는 좋은 사업"이라고 소개했다.

한편, 제2기 포스코그룹 취업아카데미는 올 11월부터 교육생을 모집해 최종 30명을 선발하고, 내년 1월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올해와 달리 전 교육생을 상·하반기 포스코그룹 공개경쟁 지원에 참여시킬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