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 침수 현장 구조 어미소, 송아지 2마리 출산
구례 침수 현장 구조 어미소, 송아지 2마리 출산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0.08.12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례/남도방송] 구례 침수 현장 지붕 위에 올라갔다 구조된 어미소가 송아지 2마리를 출산해 화제다. 

군에 따르면 지난 8일 호우 집중호우 때 섬진강이 범람해 축사가 침수되자 지붕 위에 올라간 어미소는 이틀 동안 버텼다.

구조대는 10일 오후 늦게 이 암소를 구출했다.

이 암소는 11일 새벽 새끼 두마리를 낳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