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대행업체, 무분규 임금협상
순천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대행업체, 무분규 임금협상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0.09.24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경제불황 등 어려운 대내·외 여건 노·사 공감
순천의 한 청소대행업체가 음식물 쓰레기를 수집 운반하고 있다.
순천의 한 청소대행업체가 음식물 쓰레기를 수집 운반하고 있다.

[순천/남도방송] 순천시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4개 대행업체(동아·순천·부일·백진환경) 노사가 올해 무분규로 임금협상을 타결지었다.

시는 "업체별로 노·사간 수차례에 걸쳐 교섭과정을 진행한 끝에 무분규 임금협상을 타결했다"고 밝혔다.

시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제불황 등 어려운 대내·외 여건을 노·사가 공감하고 쟁점사항들에 대해 양보했다고 설명했다.

시 관계자는 “수차례에 이어진 교섭과정을 거치면서 노사가 서로 양보하여 무분규로 임금협약을 체결하게 된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상생의 노사관계를 통해 시민이 만족하는 청소행정 서비스 품질 향상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순천시는 관내 단독주택 생활쓰레기 수거 및 가로청소 등은 직영으로 추진하고, 공동주택·읍면지역 생활쓰레기 수거 및 음식물쓰레기 수집운반은 대행업체를 통해 처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