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만잡월드, 5월 정식 개관...62개 직업체험 선봰다
순천만잡월드, 5월 정식 개관...62개 직업체험 선봰다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01.04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룡면 대안리 8000㎡, 지하 1층 지상 2층 규모
내달까지 운영대행사 선정 및 3~4월 시범운영
4차산업혁명시대 발맞춘 인재양성교육장 역할
순천만 잡월드 조감도.
순천만 잡월드 조감도.

[순천/남도방송] 호남권 최대 직업체험센터인 순천만잡월드가 오는 5월 정식 개관한다.

485억이 투입돼 순천 해룡면 대안리 일대에 8000㎡, 지하 1층 지상 2층 규모로 지어지는 순천만잡월드는 어린이 체험관 28개, 청소년 체험관 34개로 총 62개의 직업체험이 가능하다.

어린이 및 청소년들이 4차산업혁명과 관련된 미래직업을 체험할 수 있는 시설로, 시는 오는 3월까지 모든 건축공정을 마치고 개관 준비에 들어갈 계획이다.

시는 내달까지 운영대행사를 선정하고, 3~4월 시범운영할 예정이다.

이 기간동안 진로교사, 각 지역 교육지원청의 자유학년제 담당 장학사와 진로코디네이터 등으로부터 여론을 수렴해 개선방향을 마련하기로 했다. 

시는 전남, 전북, 경남, 광주 지역의 초·중학교를 대상으로 대대적인 홍보와 함께 교육청, 교육지원청과의 업무협약으로 상호 교육 협력 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순천만국가정원과 4차산업혁명 체험클러스터와 연계한 수학여행의 메카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