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취업 등용문 자리매김
전남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취업 등용문 자리매김
  • 임예지 기자
  • 승인 2021.01.04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취업난 속 공무원 · 공공기관, 대기업 등 대거 취업
전남도교육청.
전남도교육청.

[전남/남도방송] 코로나19로 취업문이 좁아진 현실에도 불구하고 전남의 특성화고와 마이스터고가 취업사관학교 구실을 톡톡히 해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4일 전라남도교육청에 따르면, 현재까지 공무원, 공공기관, 대기업, 금융기관 등 주요 기관 및 기업에 전남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졸업(예정)자 212명이 합격한 것으로 집계됐다.

공무원의 경우 지역인재 국가직 13명, 전라남도 지방직 20명, 전라남도교육청 지방직 10명, 광주광역시 지방직 1명, 부사관 69명 등 113명이 합격했다.

공기업과 공공기관도 한국전력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 한국철도공사, 국민연금공단 등에 30명이 취업했다.

금융기관은 KB국민은행, 농협은행 등에 8명, 대기업은 삼성전자, GS칼텍스, 포스코건설 등에 61명이 현재까지 합격한 것으로 파악됐으며, 작지만 강한 중견·중소기업에도 다수가 취업에 성공했다.

향후 합격자 발표를 앞두고 있는 기관 및 기업이 다수 있어 그 수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더욱이 이번에 합격한 학생들 중에는 공무원 등 우수 취업처에 합격을 목표로 특성화고/마이스터고에 진학해 꿈을 이룬 학생도 있어, 학생들의 적성에 맞는 진로지도가 더욱 절실히 필요함하다는 시사점을 안겨준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일선학교 현장에서 체계적인 취업지도를 해주신 선생님들의 헌신과 노고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특성화고/마이스터고의 학생들이 우수 취업처에 합격해 자신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취업역량강화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