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재난지원금 내달 1일부터 현장·온라인 병행접수
순천시 재난지원금 내달 1일부터 현장·온라인 병행접수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01.29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기준 신청률 51%, 설 이전에 100% 지급 목표
순천시청사.
순천시청사.

[순천/남도방송] 순천시는 전 시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지급하는 재난지원금을 지난 25일부터 온라인 신청을 시작한데 이어 내달 1일부터 현장접수를 개시한다.

시는 지난 28일까지 시민의 51% 신청접수를 완료했으며, 설 연휴 이전에 100% 지급하는 것을 목표로 신청접수 홍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현장신청은 내달 1일 오전 9시부터 2월 9일 오후 6시까지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하면 된다.

주민등록표상 세대원 중 대표 1인이 신청할 수 있으며, 신청인 신분증을 소지하고 세대원들 계좌번호를 미리 숙지하고 가야한다. 

현장신청 기간 중에는 온라인 신청도 가능하나 결혼이민자와 영주권자는 현장신청만 가능하므로 반드시 체류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하여 신청해야 한다.

또한 현장신청은 온라인신청과 마찬가지로 재난지원금 지급의 원활한 신청 및 거리두기 실천을 위하여 출생연도에 따른 요일별 5부제를 적용하며, 주말과 2월 8일·9일에는 출생연도에 관계없이 모든 시민이 접수 가능하다.

허석 시장은 “이번 전 시민 재난지원금이 명절을 준비하는 어려운 가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코로나19로 힘든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 업소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